Untitled Document
마리아의 집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작성자 마리아의 집
작성일 2010-03-09 (화) 11:09
ㆍ조회: 1786  
194번지 - 2006년 1월호
마리아의 집 소식
󰂎아름다운 나, 새로운 나를 찾는 해밀(12월6-8일)
2박 3일간 강원도청소년상담실에서 주최한 ‘해밀’캠프에 다녀왔습니다. 이미지메이킹, 사이코드라마, 도예체험 등 유익한 시간을 보내며, ’아름다운 나‘를 발견하고, ’새로운 나‘로 거듭나기 위해서는 어렵고 힘든 과정을 거쳐야 하고, 또한 용기가 필요함을 절실히 느꼈습니다.
󰂎우리는 선생님들을 사랑해요!(12월20일)   마리아의 집 식구들을 위해 매주 오셔서 알찬 시간을   마련 해주신 자원봉사 선생님들을 모시고 한 해를 마   무리하며, 오붓하게 점심식사를 함께 하였습니다.
󰂎메리 크리스마스!(12월24-25일)
우리 곁에 오신 아기예수님의 탄생을 기뻐하며 우리    식구들도 작은 무대를 꾸몄습니다. 캐롤송메들리극, 촛   불춤, 수화, 수녀님들의 부채춤과 액션송 등 다양한     공연을 보며 즐거웠고, 연이은 축하파티에선 대림친구   의 선물교환과 푸짐한 성탄선물도 받고 매우 흐뭇한    성탄 밤을 보냈습니다.  

󰂎아미쿠스 음악회(12월26일)
해마다 이맘때면 먼 길을 마다하지 않고 마리아의 집을 찾아와 주시는 아미쿠스 연주단! 플릇을 비롯해 클라리넷, 바순, 오보에, 트럼본 각 악기의 특성이 담긴 목관5중주와 피아니스트의 연주를 가까이에서 접하게 된 식구들은 아름다운 선율에 취해 마냥 행복하였답니다. WE LOVE AMICUS!
 󰂎자신의 장점 100가지 찾기!(12월27-29일)
올해 마지막 프로그램으로 모의희 전문상담 교수님를   모시고 3일간에 걸친 진로집단상담을 하였습니다. 식    구들은 “자신이 보잘 것 없는 사람인 줄로만 알았는데   내 안의 많은 장점을 찾아냄으로써 내가 얼마나 소중하   고 귀한 사람인 줄 알게 됐다”며 자신의 장점100가지   를 찾고 자신감이 생겼다고 매우 만족해하였습니다.

  2005년 마리아의 집 후원금 결산내역

                                                             (단위:천원)

수입
금액
지출
금액

운영비
100,542
통합운영비
38,561

분유지원금
  5,000
프로그램운영비
10,728


 
임대아파트 보증금
25,816


 
이월금
16,937


 
분유지원
13,500

합계
105,542
합계
105,542






  ♥ 2005년 입소자는 168명이었고, 155명의 아기가 태어났습니다.
입소인원이 작년에 비해 줄어든 것은 전체 출산율이 낮아진 것과 작년 미혼임산부를 위한 쉼터가 전국에 몇 곳 신설된 것의 반영으로 보고 있습니다. 따라서 올 한해는 혼자서 아기를 양육하는 엄마들을 위한 기존의 분유지원과 아  파트 확보는 지속적으로 하면서 자체 홍보에 주력할 계획입니다.  

  ♥ 양육 미혼모를 위한 임대아파트 현황

  • 22평 1채를 완불하였고, 2006년 3월에 입주할 예정(2세대)입니다.

  • 15평 2채에 3세대가 입주하여 살고 있습니다.

  ♣ 지난 12월엔 40명의 아기들에게 분유를 보내주었습니다.




● 은행송금:기업 126-011699-01-011/
농협 230-01-012012 예금주:마리아의집

● 외화송금:외환98-JSD-101093-9 MARYHOME

● 자동이체:우편 신청서 요청(033-262-4617)
홈페이지-후원안내(www.maryhome.or.kr)에서 즉시 신청가능

● 지로:7609938







♣ 지난 12월 찾아 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한사랑산부인과:분유4박스, 전연경:기저귀1박스,젖병5개,손수건20장,책4권, 옛식구:쥬스1박스, (주)케이피엘:산모용패드28박스,푸드뱅크:이온음료5박스,두유5박스, 도리도리마이즈:물티슈50개, 신요한:떡2박스, 옛식구:귤1박스, 임실피자:음료2박스, 홀트아동복지회:분유2박스, 이지수:물티슈,크리넥스,샴푸,린스,김. 지민아트:귤2박스, 시립양로원:귤3박스, 옛식구:생태1박스, 두부1박스,음료1박스, 강원도교육청민원실:사과5박스,귤5박스,훼럼포라6박스, 대한사회복지회카렌더,수첩각10부, 파나소닉코리아:책1박스, 김봉길:귤1박스, 남부지구대:떡1박스, 익명:롤케익, 성가정입양원:귤1박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여성의류4박스, 태평양:화장품외22박스, 익명:사과박스1,귤1박스, 군견부대:귤1박스,음료1박스,옛식구:귤1박스,쥬스1박스, 구담사:분유300통과 아기용품  
♣ 지난 12월 후원해 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12월1일-12월31일)
강미순, 고동주, 권수미, 김금옥, 김대옥, 김민영, 김순원, 김순정, 김연희, 김완준, 김용배, 김운선, 김윤희, 김진선, 김창성, 김태숙, 김택용, 김택용, 김혜정, 김행신, 대한사회복지회, 미래전기, 박연숙, Fr.박영근, 백종혜, 봉하은, (사)예수원, 상 승, 서정래, 성가정 입양원, 소양성결교회, 송영권, 수인교역, 시립양로원 수녀님들, 신미애, 신재경, 신하진, 안점순, 애막골성당빈첸시오회, 엄명자, 오세웅, 유미승, 유재순, 윤지현, 이공례, 이남일, 이연우, 이영남, 이옥분, 이해동, 이향란, 이현애, 이희용, 임해수, 전광진, 정지운, 조병준, 지민아트, 최대호, 추문규, 한국사회봉사회, 한상은, 한전성심회, 황혜용, 허금옥, 익명5명
CMS후원-강경미, 고금복, 곽대영, 권명선, 권명자, 권인하, 권지숙, 길성희, 김경숙, 김경화, 김경희, 김교일, 김금숙, 김기선,  김길자, 김남규, 김동우, 김명아, 김명준, 김미리, 김미선, 김미영, 김미영, 김미정, 김미정, 김선혜, 김송미, 김수남, 김시순, 김연미, 김영권, 김영아, 김영익, 김영일, 김용경, 김용종, 김월자, 김은희, 김재만, 김재숙, 김정선, 김정숙, 김정화, 김지영, 김진숙, 김한나, 김형미, 김형진, 김홍호, 나형극, 도희순, 문경민, 문상명, 문영아, 민광기, 박남주, 박미영, 박수정, 박신자, 박연경, 박영희, 박용근, 박유갑, 박찬미, 방미경, 배명자, 변우현, 서명희, 서정문, 성임순, 손정희, 송영순, 승지민, 신미영, 신옥주, 신은경, 신진희, 신호정, 안경신, 안명자, 안점순, 어미경, Fr.엄기선, 엄애란,연제한, 오명숙, 오 성, 오월선, 오현주, 원동금, 원은숙, 유인숙, 유인애, 유정화, 윤병애, 윤세준, 윤연희, 윤종일, 윤한택, 이 연, 이경령, 이경석, 이경숙, 이경희, 이광수, 이금순, 이금예, 이금주, 이명수, 이미애, 이민지, 이범호, 이선숙, 이선호, 이소윤, 이수용, 이연우, 이영무, 이영미, 이옥분, 이윤주, 이인철, 이정예, 이종희, 이한영, 이현애, 이혜원, 이희철, 임용진, 임창원, 장재연, 전부청, 전지원, 정경련, 정공모, 정승헌, 정영국,Fr.정원일,정은선, 정은영, 정일환, 정종섭, 정종인, 정지영, 조광연, 조미영, 조순자, 조옥인, 조점숙, 조정원, 조현숙, 주인석, 진은주, 채경임, 천복자, 최미옥, 최상조, 최선경, 최성혁, 최승현, 최춘지, 최항철, 최혜정, 추옥녀, 함혜심, 함혜영, 허승구, 홍석길, 홍석미, 홍정미, 홍진향, 홍혜숙, 황민희,  황선중,  황성자
 혼자 아기를 키우고 있는 미혼 양육모들에게 보내 줄 분유값과  그들을 위한 임대아파트 보증금을 모으고 있습니다.  
    N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64 마리아의 집- 2007년 5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331
63 마리아의 집- 2007년 4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281
62 마리아의 집- 2007년 3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253
61 마리아의 집- 2007년 2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419
60 마리아의 집- 2007년 1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371
59 194번지 - 2006년12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327
58 194번지 - 2006년11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344
57 194번지 - 2006년10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256
56 194번지 - 2006년 9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271
55 194번지 - 2006년 8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285
54 194번지 - 2006년 7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268
53 194번진 - 2006년 6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901
52 194번지 - 2006년 5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770
51 194번지 - 2006년 4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873
50 194번지 - 2006년 3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681
49 194번지 - 2006년 2월호 마리아의 집 2010-03-09 1908
1234567
 
Untitled Document
마리아의 집에 오신걸 환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