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마리아의 집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작성자 마리아의집
작성일 2006-09-20 (수) 08:54
ㆍ조회: 1467  
배광하 95년 1월 20일생

광하는 잘 있습니다.  우리가 처음 광하를 공항에서 만났을 때 광하는 우리를 만나자 웃음을 터트렸고 내내 그런 모습으로 지냅니다. 
광하는 아주 유쾌한 아기입니다. 광하는 장난감을 가지고 몇 시간씩 놀며 재미있어 합니다.  공이 멀리 굴러
가버리면 광하는 웃음을 터트립니다. 광하는 엄마, 아빠와 이야기하기를 좋아하고, 또 꼬옥 안깁니다.  광하는
그걸 아주 좋아하고, 우리 또한 자주 광하를 안아 줍니다.  광하는 또 다른 아이들과도 잘 어울립니다.
8월 20일에 광하가 세례를 받았습니다.  우리는 아주 성대한 잔치를 했습니다.  광하가 그 잔치의 중심이었고,
광하는 자기가 그 모든 주목을 받는 것을 즐기고, 행복해 했습니다.  우리는 광하 때문에 아주 아주 행복합니다. 
양부모로부터

    N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89 김요한 91년 5월 9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1927
88 황현태 99년 6월 4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2027
87 서은비 96년 1월 26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1816
86 양지원 97년 6월 17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1663
85 정근애 91년 10월 6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1806
84 김민호 92년 1월 22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1559
83 김효진 93년 8월 14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1747
82 안세영 94년 6월 9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1537
81 황원 95년 10월 13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1651
80 이창민 93년 9월 2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1424
79 배광하 95년 1월 20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1467
78 이찬송 2001년 1월 29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1571
77 이순호 99년 6월 12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1206
76 김윤지 99년 8월 18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1834
75 홍진희 99년 11월 17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1498
74 김하늘 2002년 4월 18일생 마리아의집 2006-09-20 1370
12345678910,,,13
 
Untitled Document
마리아의 집에 오신걸 환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