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장 브라우저 안내

이 웹사이트는 Internet Explorer 9 버전 이상에서만 이용 가능합니다.
편리한 사이트 이용을 위하여 최신 브라우저로 업그레이드해주시기 바랍니다.

 

자료실

복지부, 임신·출산 진료비 지원 ‘10만원’ 확대

페이지 정보

작성자 마리아의집 작성일2012-03-10 09:30 조회2,417회 댓글0건

본문

오는 4월부터 임신·출산 진료비 지원이 40만원에서 50만원으로 총 10만원 확대된다.

보건복지부(이하 복지부)는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임신·출산 진료비 지원에 관한 기준’ 개정안을 행정예고한다고 7일 밝혔다.

개정안에 따르면, 임신부가 초음파산전진찰과 분만 시 발생하는 진료비 가운데 본인 부담금(최대 50만원)을 임신·출산 진료비 전용카드인 ‘고운맘 카드’로 결제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산부인과뿐만 아니라 조산원을 지정요양기관에 추가해 전국 44개소 조산원에서도 고운맘 카드를 이용할 수 있다.

복지부 관계자는 “이번 제도 개선으로 조산원을 이용하는 산모들의 선택권이 확대되고, 임신부의 의료비 부담이 한층 줄어들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복지부는 이번 행정예고를 통해 관계 기관 및 단체의 의견을 수렴해 최종 고시안을 확정하고, 4월 1일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chaeri1125@naver.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